image1 image2 image3
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2022년 5월 18일
회사신문보기총회교계 기관교육 선교신학 신앙논단 기획 | 오피니언
 
회사소개 한국교회문제 협력상담소 상담게시판 공지사항

독자투고
열린광장
게시판
인터뷰
인사동정
회고록
기고문
Home > 오피니언 > 기고문
公人의 길
이 글은 월간목회 5월호에 실린 박종구 목사의 글임을 밝힌다.   조선 후기 실학자 다산 정약용은 5백여 권의 저작을 남겼다. 그중 「목민심서」(牧民心書)는 공직자가 걸어야 할 바른길을 서술한 공직윤리 지침서다. 72개 조..
허위 보도에 대처하는 현명한 방법
배상보다 정정이 가장 빠른 해법이다   허위보도와 소송에 따른 법적 책무에 대한 글이 2021년 8월 17일(화) 중앙일보에 게재된 바 있다. 이에 본보는 허위보도로 곤경에 처한 언론 관련자들이 이를 숙지해야 할 것으로 ..
71년이 되어도 찾지 못한 사람이 있다
누가 이 사람을 찾아줄 수 있습니까?   6.25전장에 참전한 대한민국 국군에게서 제1인자는 '학도병'이라고 감히 말할 수 있을 것이다. 1950년 8월 11일, 북괴군이 '8.15 전에 부산 함락'이라는 김일성의 전선 제1특급..
긴급시론, 인구 감소에 대한 대안 마련 시급
김남식 박사 (한국장로교사학회 회장, 본사 논설고문)   인구 감소로 인한 사회적․경제적 위기 도래 교인수의 감소․다음 세대 양성의 위기에 대안 시급   서론   시대가 변하고, 각종 ..
6.25 한국전쟁의 순교자들
기독교 교파별 주요 순교자들   6․25 한국전쟁으로 인해 수많은 순교자들이 생겼다. 이들을 주요 교파별로 정리하여 본다. 그러나 우리가 분명히 알아야 할 것은 어느 순교자가 귀하고 누구는 덜 귀한 것이 아니라는 ..
막을 수 있었던 6.25 전쟁 <지킨 자와 버린 자>
우리가 살아가고 있는 이 땅에는 끝없이 전쟁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그중에 대표적인 전쟁을 말하자면, 제1차 세계대전이 있었고 제2차 세계대전이 있었습니다. 아직 제3차 세계대전은 공식적으로 없었으나 실제로 제3차 세계대전은 존재했었..
사실이면 정규오 목사 공훈자 아니다
< 총신과 칼빈 총장을 역임한 김의환 박사 > 리폼드뉴스 충격적 기사, 교단 분열 책임자로 밝혀 총신 분립과 방배동신학교 설립자에게 돌아갈 명분은   리폼드뉴스가 지난 5월 9일자로 <김의환 박사 소천 11주기..
<시편 103편 강해> 전능하신 하나님 아버지
이은호 목사 (옥인교회 담임) 우리는 예배 시간에 신앙고백을 할 때마다 하나님을 '전능하신 아버지'라고 고백합니다. 하나님이 전능하시다는 표현은 하나님이 우리 왕이시며 온 세계를 다스리시는 전능하신 통치자라는 뜻입니다. 이 고..
우리의 삶의 현장, 그리고 인맥
김남식 박사 (한국장로교사학회 회장)   하나님을 정점으로 한 새 관계 형성하고 섬김을 통해 내가 먼저 손 내밀어야   우리는 혼자 사는 존재가 아니라 더불어 사는 존재이다. 그러기에 사회적 교류와 공감..
한국 면려운동의 역사적 고찰
그리스도와 교회를 위한 헌신적 사역 한국장로교의 청년운동으로 뿌리 내려 김남식 박사 (한국장로교사학회 회장, 「한국기독교면려운동사」저자, 전국 CE 제23회기<1972년> 총무)   창립연도․회기 등..
Page 1/8     ◁  [1] [2] [3] [4] [5] [6] [7] [8]   ▷
최근인기기사
S교회 무엇이 문제였나?..
제103회 총회 둘째 날 ..
이단감별사의 거짓증언은..
교회법과헌법해설
포토뉴스
사진으로 보는 제106회 총회
공지사항
시스템 점검
인터넷 기독신보 드디어 오픈합..
기독신보사 ∥ 등록번호: 서울,아 01362 ∥ 등록(발행)일: 2010.09.29. ∥ 인터넷기독신보 ∥ 발행인 및 편집인: 김만규
청소년 보호정책이메일 무단수집 거부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만규
서울시 구로구 오리로 1197, 118-406 (오류동, 금강수목원@) ∥ 메일주소: ikidok@naver.com ∥ 전화번호:(02)2684-1736 ∥ 팩스:(02) 2684-1737
Copyright ⓒ 기독신보. All rights reserve. 기독신보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