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2021년 1월 25일
회사신문보기총회교계 기관교육 선교신학 신앙논단 기획 | 오피니언
 
회사소개 한국교회문제 협력상담소 상담게시판 공지사항

목회
교육
선교
목회칼럼
강해와설교
교회탐방
해외선교지탐방
해외신학교선방
Home > 교육선교 > 목회칼럼
은퇴, 새로운 삶이 되어 (2)
고마운 분들     '나는 네가 순종할 것을 확신하므로 네게 썼노니 네가 내가 말한 것보다 더 행할 줄을 아노라'(빌레몬 1:21)   사도 바울이 감옥에 있으면서 빌레몬에게 쓴 편지의 한 부분이다. ..
목자(牧者)의 정신
목자라는 말은 양을 치는 사람을 말하는 것이다. 예수 그리스도는 양을 맡은 베드로에게 당부하시기를 '내 양을 먹이라. 내 양을 치라 내 양을 먹이라'라고 신신당부하시며 그 일을 감당하려면 순교도 각오하라고 말씀하시며 다른 사람은 상..
지도자는 언행에 조심해야 한다
물건 품(品)자는 입구(口) 세 개가 모여서 만들어진 글자이다. 물건을 떠나서 인간의 성질과 바탕을 말할 수 있고 사람 된 바탕과 타고난 성품을 말할 수 있으며 인간의 품위(品位)를 가늠할 수 있다. 그리고 그가 가지고 있는 직위와 인격..
은퇴, 새로운 삶이 되어 (1)
'너 살아봤니?'   35년간 목회를 하다 은퇴를 하고 나니 그동안 주님을 위해 일할 수 있었던 것이 얼마나 행복한 일이었는지를 새삼 깨닫게 된다. 목회하던 35년 동안 매 순간마다 항상 최선을 다한다고 했지만 지금 뒤돌아 ..
마음의 밭갈이(心田耕作)
밭의 종류는 두 가지로 볼 수 있다. 하나는 경작지(耕作地) 즉 전토(田土)를 말하는데 논과 밭은 인간이 살아가는 데 없어서는 아니 된다. 그런데 곡식을 거두는 밭 말고도 마음의 밭이 있다는 것도 잊어서는 아니 된다. 성경은 말씀을..
기독교인도 치매(癡呆) 걸렸는가? (결론)
치매는 일단 정상적으로 성숙한 뇌가 후천적인 외상이나 질병 등 외인(外因)에 의해서 손상 내지는 파괴되어 전반적으로 기억, 지능, 학습, 언어 등의 인지 기능과 고등 정신 기능이 감퇴하는 복합적인 임상 증후군을 일괄하여 지칭하는 것이..
권력자와 목사
바울은 말하기를 󰡒권세는 하나님으로부터 나지 않음이 없나니 모든 권세는 하나님께서 정하신 바라󰡓라고 하였다. 그러나 구약시대의 왕은 제사장이 기름을 부어 세웠음도 부인할 수 없다. 엘리야와 같은 사명을 가..
기독교인도 치매(癡呆) 걸렸는가? (하)
치매 걸린 사람의 특징은 기억력이 상실되어 무엇이든 망각(忘却)하는 것이다. 그리하여 자신의 휴대전화도 어디에다 두었는지 알지 못하고 있다가 결국 나중에 보니 냉장고 안에 있었던 것을 발견하게 된다. 또 자녀들의 얼굴을 보고서도 알 ..
기독교인도 치매(癡呆) 걸렸는가? (중)
치매에 걸리면 방향 감각이 상실되어 목적지가 어딘지도 알지 못하고 무조건 걷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그리하여 외출할 때는 집을 잘 나갔는데 돌아올 때는 어디가 어디인지 모르고 헤매다가 결국은 영영 자기 집으로 돌아오지 못하는 경우..
도서비(圖書費)인가?
말과 행동이 다른 것을 이율배반(二律背反)이라고 해서 잘못되었다 할 수는 없다. 이 말의 뜻은 서로 모순되는 행위를 가리키기 때문이다. 어느 사람이 소를 도둑질하고 법정에서 왜 소를 훔쳤느냐고 했더니 그가 하는 말이 “나는 ..
Page 1/13     ◁  [1] [2] [3] [4] [5] [6] [7] [8] [9] [10]   
최근인기기사
S교회 무엇이 문제였나?..
제103회 총회 둘째 날 ..
이단감별사의 거짓증언은..
교회법과헌법해설
포토뉴스
사진으로 보는 제480회 총회
공지사항
시스템 점검
인터넷 기독신보 드디어 오픈합..
기독신보사 ∥ 등록번호: 서울,아 01362 ∥ 등록(발행)일: 2010.09.29. ∥ 인터넷기독신보 ∥ 발행인 및 편집인: 김만규
청소년 보호정책이메일 무단수집 거부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만규
서울시 구로구 오리로 1197, 118-406 (오류동, 금강수목원@) ∥ 메일주소: ikidok@naver.com ∥ 전화번호:(02)2684-1736 ∥ 팩스:(02) 2684-1737
Copyright ⓒ 기독신보. All rights reserve. 기독신보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